default_top_notch
ad34

배우 구해선과 안재현 이혼 합의

기사승인 2019.08.18  15:51:10

공유
default_news_ad1

- 배우 구혜선 꽃길만 걷기

▲ 배우 구혜선이 안재현에게 보낸 문자이다.

[한인협 = 이완우 기자] 구혜선은 18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합니다’라는 충격적인 내용의 글을 SNS에 공개 했다.

구혜선은 "다음주에 남편측(안재현)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하여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린다고 진실되기를 바라며 덧붙였다.

안재현 측은 이혼을 원하지만 구혜선은 끝까지 가정을 지키려 하였고, 안재현 측은 이혼 관련 보도기사를 낸다고 하였지만, 구혜선은 이혼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어 구혜선은 인스타그램에 안재현과 주고받은 문자 메시지 내용도 캡처해 공개하며 가정의 불화를 폭로했다. 

이에 따르면 안재현은 "이미 그저께 삼일전레 당신이 준 합의서, 언론이 올릴 글 다음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 방송 측과 이미 이야기를 끝낸 상태라고 이혼이 확정된 것처럼 문자를 보냈다.
구혜선은 "다음 주가 아니라, 구혜선의 엄마가 많이 아프므로 엄마 때문에 화가 나서 인스타그램에 문자를 주고 받은 내용을 캡쳐해서 올린 것이다. 구혜선은 방송 스케줄보다 자신의 부모 건강 상태가 더 중요하다고 엄마 걱정을 하면서 이혼을 반대하는 반응을 보였다.

그러자 안재현은 "이미 합의된 것이고 서류 작성만 남았어요. 지금 이 만남은 시간 낭비 같고, 예정대로 구혜선의 엄마는 만나겠다"라고 했다. 구혜선은 "결혼할 때부터 가정을 잘 이끌겠다는 것처럼 이혼에 대한 설득도 책임지고 이혼을 하자"라는 답변의 메시지를 보냈다.

공개된 문자 메시지로 볼 때 안재현은 이혼 결심을 굳혔으며, 구혜선은 충격 받은 어머니 걱정을 많이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ad41

이완우 기자 smt12451245@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인터넷언론인협동조합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38
ad3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39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0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